보도자료

Home

[파이낸스투데이] 밀양시, 미리 만나는 밀양공연예술축제 ... 대학로 열전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밀양공연예술축제
조회 388회 작성일 23-07-20 15:30

본문

‘라이어’․ ‘싱어 러브 라이터.’․‘수상한 집주인’
다양한 장르의 무대로 관객의 오감 만족 기대에 부응


296480_197087_4314.jpg 

밴드 라이브 뮤지컬 ‘싱어러브라이터’.  사진=밀양시

[신성대 기자]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제23회 밀양공연예술축제가 오는 7월 21일부터 29일까지 9일간 ‘연극! 상상 그 이상의 상상’이라는 주제로 밀양아리나에서 개최된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이날 " 이번 축제에 대학로에서 관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대학로 열전을 준비했다. 참신하고 재기발랄하며 새로운 시도가 돋보이는 작품들이 이어진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에 22일 오후 7시 밀양아리나 천막극장에서는 끊임없는 관객의 선택, 대학로 연극의 대명사인 국민연극 ‘라이어’(연출 이현규, 극단 파파 프로덕션)가 상연된다. 마음 약한 한 남자의 거짓말로 인한 하루 동안의 기막힌 해프닝을 담고 있다.

재치 넘치는 대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 탄탄한 개연성이 완벽하게 맞물리며 누구도 예측할 수 없는 큰 반전으로 놀라움과 통쾌한 웃음을 준다. 더위에 지친 관객에게 시원한 웃음과 청량한 에너지를 충전해 줄 수 있고 재미와 감동이 있는 기대작이다.

27일(목) 오후 7시에는 웰메이드 밴드 라이브 뮤지컬 ‘싱어러브라이터’(연출 제호, VR공연문화체험센터)를 천막극장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실제 밴드라이브 연주와 배우들의 노래를 들으며 생동감 있게 즐길 수 있는 이 작품은 연애하고 결혼하며 한 번쯤은 생각하는 꿈과 현실의 이야기를 솔직하게 담은 내용이다. 꿈을 꾸는 혹은 꿈을 잊고 살아가는 우리에게 한 폭의 그림 같은 음악과 글귀로 우리가 가진 꿈에 대해 다시 한번 느껴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296480_197088_4332.jpg

국민연극 ‘라이어’.  사진=밀양시

28일 오후 7시에 상연되는 힐링 코미디 연극 ‘수상한 집주인’(연출 박민재, 극단 좋은사람)은 집주인 에릭이 전 세입자 앞으로 온 사회복지료를 챙기면서 벌어지는 소동을 그린 코미디 연극이다.

현대인의 삶을 둘러싼 모순과 거짓말로 가득한 사회구조를 주제 삼아 해학적으로 풍자하며, 코미디라는 대중적인 장르에 기반해 현대인의 지친 삶에 웃음과 여유로 힐링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그 외에도 제23회 밀양공연예술축제에는 짝사랑에 공감한 감성자극 힐링뮤지컬 ‘사랑을 이루어드립니다’와 무더위를 한방에 날려버릴 공포장르 1위 연극 ‘두 여자’, 로맨틱 타임리프 연극 ‘7시에 만나’가 상영될 예정이다.

이번 천막극장의 공연작은 대학로에서 입소문이 난 다양한 장르의 공연들로 구성돼 있다. 관객들에게 공감, 웃음, 공포, 힐링 등 다양한 감정을 통해 자신을 되돌아볼 수 있는 따뜻한 감동의 시간을 선사하며 연극의 도시 밀양만의 색다른 추억을 제공할 예정이다.